• 개고기가 없다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드미트리 | 2018.06.05 21:25 | 조회 703 | 공감 0 | 비공감 0

    내 집에서 지하철로 20분을 가면 모란역이 나온다.

    이북에서 온 청년의 사업가가 자신의 고향인 평양의 모란봉을 그리워하며 지은 이름, 모란

    온갖 고난을 견뎌낸 청년의 사업가는 어느새 늙어 두 번 다신 모란봉을 보지 못하고 세상을 떠났지만

    그가 남긴 상권은 여전히 존재한다.

    그 상권은 개고기를 파는걸로 유명한 곳이었다.


    얼마 전 그곳에서 개 도축장이 철거되었다.

    시에서 내려온 행정집행

    그렇게 개 도축장은 철거되었다.


    나는 그렇게 무엇인가, 박탈당한 듯한 느낌이 들었다.


    나 어릴때 조부님이 고된 일을 하고 여름 장날 사오던

    개의 머리와 내장들

    질척거리는 살점들

    아직도 붙어있는 개의 발톱

    당신이 먼저 드시지 않고 나에게 고기를 들이밀며 조부님은 말씀하셨다.

    '이 고기가 제일 좋은거시여. 소고기 돼지고기? 그런것에 비할데가 되지 못한단다. 얘야, 많이 먹거라'


    나는 애초부터 그 고기가 개인줄 알았다.

    먹었다.

    감사하게 먹었다.


    개의 도축과정이 굉장히 비위생적이란 것을 안다.

    전기충격기를 설치해서 그나마 고통없이 보내주는 돼지와 소와는 달리

    죽기 직전, 극한의 고통에 힘겨워하며 도축당하는 개를 안다.


    '그래, 이런건 언젠간 없어져야하는게 옳은거지'

    하면서도

    나는 그 개고기가 계속 생각날것이다.


    -20살, 여름의 문턱에 서서



    PS. 일단 모란시장에선 아직도 개고기를 쉽게 구할 수 있습니다.

    당장 행정집행이 이루어 졌어도 어떻게든 집행을 피해서 개의 도축이 이루어 지거든요.

    하지만 언젠가는, 이 추세라면

    지속적으로 단속하고 끈질기게 집행이 이루어진다면

    어쩌면 예상보다는 빨리 개고기가 사라지지 않을까란 생각이 들어서 써본 글입니다.

    여름에 문턱에 서 계신 모두들, 행복한 여름나기 되시길 빌겠습니다!




    공감 비공감
    수정 삭제 목록
    10,321개(1/516페이지)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회원가입시 이메일인증 안내사진[9+1] 준™ 2016.05.20 62373
    공지 악성 스팸 봇의 광고게시에 따른 게시물 열람등급 변경 안내사진[23] sevendwarf 2015.06.08 127352
    공지 읽기권한 : 비회원 ~ / 쓰기권한 : 일병이상 ~[109] sevendwarf 2013.10.13 188340
    공지 커뮤니티내 모든 게시판에 대한 작성원칙 (전회원 필독사항)[36+1] sevendwarf 2013.04.09 195666
    공지 [팁] 마이페이스 첫화면에서 안나오게 하기사진첨부파일[66+6] 준™ 2011.09.17 226176
    10316 모바일끄으으응[1] 김민호 2018.10.21 94
    10315 모바일어엄청 오랜만에 생존신고사진첨부파일[3] 가모리 2018.10.19 246
    10314 어둠 속에서만 손을 잡는다 미취여신 2018.10.13 215
    10313 모바일다짐 1민7우 2018.10.13 143
    10312 모바일주변시선들 그리고 예민함[4] 메리 2018.10.05 527
    10311 학교 다니다 보면...[1] 토게반 2018.10.01 487
    10310 이야 치졸하다 진짜ㅋㅋㅋㅋㅋㅋㅋ사진첨부파일[4] 미취여신 2018.09.29 698
    10309 제주도 퀴어축제도 위태위태 한 상황인가 보네요[2] 미취여신 2018.09.28 381
    10308 사랑이란 뭘까요? / What is love?[2] 미취여신 2018.09.28 230
    10307 같이 롤하실분![1] 호쥐 2018.09.27 229
    10306 모바일마음이란게[2+1] 가브리엘 2018.09.27 254
    10305 모바일즐거운 추석 보내세요[4] 메리 2018.09.24 314
    10304 술에 취해 쓰러지다[2] 드미트리 2018.09.20 281
    10303 이제 조아요 네이버밴드는 못들어가나용?[2+1] 강바라기 2018.09.19 415
    10302 퀴어의 시선으로 담은 "제1회 인천 퀴어문화축제" [미사장] 미취여신 2018.09.15 244
    10301 네이버 동성애 관련 기사 댓글..[1] 알로 2018.09.11 521
    10300 남친이 생기긴했는데///[3] 랄이증 2018.09.09 818
    10299 청원에 동참해주세요[4] 미취여신 2018.09.08 455
    10298 게이분들 중에서..[3] tjdgns15672 2018.09.03 976
    10297 모바일이번 11월 입대합니다[4] 카페모카 2018.08.28 851
    다음 글쓰기새로고침
    조아요닷컴소개 | 홈페이지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 제휴/광고문의 | English Board | 중국독일이탈리아프랑스러시아스페인핀란드일본미국한국
    조아요닷컴의 사전 동의 없이 조아요닷컴의 정보,콘텐츠 및 등을 상업적 목적으로 무단 사용할 수 없습니다.
    조아요닷컴에 등록된 이미지와 게시물의 내용은 건전성과 공익성 그리고 재미를 최우선에 두고 있으며 그에
    적합하지 않은 콘텐츠 발견시 바로 신고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신고/문의/건의는 민원실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민원실 바로가기]
    Copyrights ⓒ 2018 zoayo.com All Rights Reserved. (Excute Time 0.3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