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심리테스트인데 은근히 잘맞길래 가져왔어요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 2017.08.05 18:38 | 조회 2150 | 공감 0 | 비공감 0
    재미로 해봐요 다들
    그리고 결과 댓글도


    =========================================
    당신은 상당히 멀리 이사간 친구에게 놀러가기로 했어요. 기차를 타는게 가장 빠를것 같아서 기차를 탔고 이제 도착역에 내려서 스마트폰으로 친구의 집까지 가는 길을 찾아서 걸어가려고 해요.

    가. 역을 나오자마자 들어가보고 싶은 가게가 보여요. 무슨 가게냐면...
    1)빵집 // 2)꽃집 // 3)문구점

    나. 스마트폰의 배터리가 나가버렸고, 집 주소는 기억이 나지만, 정확한 길은 기억이 나지 않아요. 잠깐 고민하다가...
    1)애완견과 산책중인 사람에게 물어본다.
    2)근처에 있는 지구대를 찾아가서 물어본다.
    3)누구에게 묻진 않고 어떻게든 찾아간다.

    다. 길을 찾아 가다보니 공원을 지나가게 되었어요. 공원을 지나가는데 '괜찮은가?' 하고 좀 걱정되는 사람이 한 명 보여요. 어떤 사람이냐면...
    1) 홀로 서 있는 어린아이
    2) 쪼그려 누워있는 노숙자
    3) 어딘가 불편한듯한 노인

    라. 마침내 당신은 친구네 집 근처까지 왔어요. 친구가 사는 곳 주위를 둘러보니 '이야, 좋은데서 사는구나' 하는 좀 부러운 마음이 들어요. 뭐가 있냐면...
    1)유명인이 살 것 같은 비싸보이는 집들
    2)커다란 미술관, 공연장, 경기장
    3)청정한 숲과 탁 트여 잘 보이는 물

    =========================================

    가 - 잘 사는것에 대한 가치관
    빵집: 돈을 잘 관리하여 현재와 미래까지 안정된 생활을 꾸리는것, 경제적 자립을 잘 사는데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꽃집: 사람들에게 애정과 신뢰를 쌓고 서로 돕고 의지하는것, 좋은 유대관계를 잘 사는데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문구점: 기술이나 지식을 비롯해 어떠한 능력으로든 인정받는것, 사회적 지위를 잘 사는데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나 - 소비습관
    산책중인 사람: 그다지 필요하지 않은데 싸서 산다거나, 체면을 차릴거리가 아니어도 체면치레를 하는 등, 약간의 필요에도 쉽게 돈을 씁니다. 더 만족할 만한 돈 쓸 일이 없는지 고민합니다.
    지구대 경찰관: 혼자 있을 땐 절약하지만, 남의 눈을 많이 의식하여 '여기선 이정도는 써야겠지?' 라며 다소 주관 없이 돈을 씁니다. 사람들과 어울림이 늘어나면 지출이 예상보다 커집니다.
    끝까지 혼자서: 충분히 만족스러울 것 같을 때만 돈을 쓰는데, 자신을 위해 돈을 쓸 때 핑계를 덧붙여가며 합리화하여 큰 만족을 느낍니다. 주변 사람들은 당신을 구두쇠로 볼 수 있습니다.

    다 - 비호감을 느끼게 하는 면모
    홀로있는 어린이: 상대방의 비밀이나 사생활에 관심을 과하게 드러냅니다. 특히 당사자가 자리에 없을 때 그럽니다.
    누워있는 노숙자: 마음을 쉽게 열지 못하고 경계하며 힘이 들어간 태도를 보입니다. 표정이 어색하고 차갑습니다.
    불편한듯한 노인: 자기 생각을 관철하고, 상대 생각을 곧잘 비판합니다. 남의 말을 들어주며 공감하는데 서투릅니다.

    라 - 당신의 능력
    비싸보이는 집들: 사람이 지닌 재능 및 장점을 간파합니다. 그걸로 그 사람을 북돋아주고 친해질 수 있습니다.
    공연장과 경기장: 순수하고 호기롭게 노는데 몰두합니다. 남들은 당신을 보고 인생을 즐길 줄 안다며 부러워합니다.
    청정한 숲과 물: 자상하고 희망적이며 사려깊습니다. 매사에 긍정적인 가치를 부여하여 사람들을 달래줄 수 있습니다.

    =========================================

    마무리는 귀여운 옹성우



    공감 비공감
    수정 삭제 목록
    10,289개(1/515페이지)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회원가입시 이메일인증 안내사진[8+1] 준™ 2016.05.20 55082
    공지 악성 스팸 봇의 광고게시에 따른 게시물 열람등급 변경 안내사진[22] sevendwarf 2015.06.08 120169
    공지 읽기권한 : 비회원 ~ / 쓰기권한 : 일병이상 ~[108] sevendwarf 2013.10.13 181266
    공지 커뮤니티내 모든 게시판에 대한 작성원칙 (전회원 필독사항)[34+1] sevendwarf 2013.04.09 188633
    공지 [팁] 마이페이스 첫화면에서 안나오게 하기사진첨부파일[64+6] 준™ 2011.09.17 219079
    10284 호모 포비아가 퀴어 축제 영상을 모자이크 처리없이 유튜브에 게시..사진첨부파일[1] 미취여신 2018.07.19 54
    10283 다운완료사진첨부파일 진짜커피 2018.07.16 134
    10282 퀴어 축제에 몰래 간 정신과 의사[4+1] 미취여신 2018.07.15 290
    10281 와우...개많으네요 진짜커피 2018.07.15 125
    10280 잔혹한 동성애자 살인마[1+1] 드미트리 2018.07.15 181
    10279 이럴 땐 피방이 최고 진짜커피 2018.07.14 87
    10278 퀴어퍼레이드 보이콧 하는 페미니스트들[1] 키키키보이 2018.07.14 146
    10277 모바일너무좋다사진첨부파일[1] 1민7우 2018.07.14 172
    10276 콘돔을 사러 나가다[3+3] 드미트리 2018.07.13 286
    10275 후 날이 더운것도 덥지만 하품 2018.07.13 74
    10274 여름 개 좋아사진첨부파일[3+1] 진짜커피 2018.07.13 207
    10273 더워 죽겠네요[5+4] 화이트셔츠 2018.07.12 169
    10272 이쪽성향 친구[4+4] 하품 2018.07.05 466
    10271 대박이란[2] 진짜커피 2018.07.05 191
    10270 얼평을 해주세요[4+1] 미취여신 2018.07.04 441
    10269 다 벗은 남의 아내를 본 댓가로 왕이 된 남자[3+4] 드미트리 2018.07.03 439
    10268 부럽 부럽사진첨부파일 진짜커피 2018.07.02 296
    10267 다들 훈커플에 이쁜커플에...[1] 진짜커피 2018.07.01 313
    10266 사람을 먹고 자라는 나무[3+4] 드미트리 2018.06.30 231
    10265 모바일남자친구를 소개합니다♥[8+6] 미취여신 2018.06.30 636
    다음 글쓰기새로고침
    조아요닷컴소개 | 홈페이지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 제휴/광고문의 | English Board | 중국독일이탈리아프랑스러시아스페인핀란드일본미국한국
    조아요닷컴의 사전 동의 없이 조아요닷컴의 정보,콘텐츠 및 등을 상업적 목적으로 무단 사용할 수 없습니다.
    조아요닷컴에 등록된 이미지와 게시물의 내용은 건전성과 공익성 그리고 재미를 최우선에 두고 있으며 그에
    적합하지 않은 콘텐츠 발견시 바로 신고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신고/문의/건의는 민원실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민원실 바로가기]
    Copyrights ⓒ 2018 zoayo.com All Rights Reserved. (Excute Time 0.3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