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성애, 동성결혼은 결코 허용할 수 없다" - 안철수 측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미취여신 | 2017.04.20 17:22 | 조회 1988 | 공감 0 | 비공감 0

    문재인·안철수·홍준표·유승민 측이 '성 소수자 혐오' 행사에서 한 놀라운 발언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오늘(20일), 주요 대선후보 관계자들이 보수 개신교가 개최한 행사에 참여했다.

    행사의 이름은

    '제19대 대통령선거 기독교 공공정책 발표회' (주최: '8천만민족복음화대성회', '한국기독교공공정책협의회')

    그런데......

    '기독교 공공정책'이라는 이름과 달리, 이날 발표회는 '동성애 반대'로 시작해 '동성애 반대'로 끝난 것으로 전해졌다.

    노컷뉴스에 따르면, 기독교 입장 발표자로 나선 김승규 변호사(법무법인 로고스, 2004~2005년에 법무부 장관)는 난데없이 '동성애와 이슬람을 저지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동성애가 지나간 나라는 모두 망했다"는 게 김 변호사가 주장하는 '동성애 저지'의 이유다.

    소강석 목사(새에덴교회)는 "동성애자들을 선도하고 치유해주는 것이 바람직한 일"이라며 "동성애를 학교에서 가르치도록 하고 정상적인 행위로 간주하는 법을 왜 만들려고 하느냐"고 말했다.


    (중략)


    김승규 전 장관은 "가장 악한 사상이 젠더 이데올로기"라며 "젠더 이데올로기는 성 자체를 없애겠다는 얘기"라고 지적했다. 김 전 장관은 "그동안 국가인권위원회가 못된 짓을 했다"고 말했다. (노컷뉴스 4월 20일)

    q

    이날 행사에 참여한 이들은 문재인, 안철수, 홍준표, 유승민 후보 측 관계자들. 이들은 '성소수자 혐오'에 화답이라도 하듯 동성애와 차별금지법을 반대한다고 밝혔다.

    5개 정당 후보자들 가운데 유일하게 심상정 정의당 후보 측만 참석하지 않았는데, 이들의 구체적인 발언은 아래와 같다.

    1. 문재인 후보 측 김진표 의원 (국민일보 4월 20일)

    "동성애 동성혼의 법제화에 반대하는 기독교계의 주장에 깊이 공감하고 있다.


    우리 민법상 동성혼은 허용되어 있지 않으며, 동성애 동성혼은 국민 정서상 받아들이기 어렵다.


    출산율이 세계적으로 낮은 여건 등을 고려할 때 앞으로 동성애 동성혼을 사실상 허용하는 법률 조례 규칙이 제정되지 않도록 적극 노력하겠다."

    2. 안철수 후보 측 문병호 최고위원(뉴스앤조이 4월 20일)

    "동성애·동성혼은 절대 반대한다.


    동성애·동성혼을 허용하는 법률·제도는 오히려 종교의 자유를 침해하는 역차별이다."

    3. 홍준표 후보 측 안상수 의원(크리스천투데이 4월 20일)

    "동성애·동성결혼 문제에 적극 반대한다.


    성적 지향 등 문제 되는 차별금지 사유가 있는 차별금지법 제정도 반대한다."

    4. 유승민 후보 측 이혜훈 의원(뉴스앤조이 4월 20일)

    "차별금지법을 반대한다.


    종교의 자유를 침해하고, 동성애를 옹호 조장하는 우려가 있기 때문이다.


    전통적 가치를 무너뜨리는 등 기독교가 걱정하는 일이 일어날 가능성이 많다."

    관련 기사

    - 육군의 동성애자 색출 사태에 발 빠르게 움직인 정당은 하나뿐이다

    q

    Close
    역대 황당한 대선 총선 출마 포스터 벽보
    1 / 11 
     
     페이스북
     트윗
    1996년 15대 총선 무소속 이상일 후보. 벌거벗은 채 역시 벌거벗은 아이를 안고 그윽한 눈길로 렌즈를 바라보는데, 심상치 않은 기운이 느껴진다. 또 '사랑의 정치'가 어떤 것인지도 감을 잡을 수 없다.


    하아... 우리 후보님들이 표가 많이 궁하셨나봅니다... 
    보수 기독교들 표로 꿀빨고 싶으셨나봐요... 

    공감 비공감
    수정 삭제 목록
    10,205개(1/510페이지)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회원가입시 이메일인증 안내사진[8+1] 준™ 2016.05.20 46328
    공지 악성 스팸 봇의 광고게시에 따른 게시물 열람등급 변경 안내사진[22] sevendwarf 2015.06.08 111119
    공지 읽기권한 : 비회원 ~ / 쓰기권한 : 일병이상 ~[107] sevendwarf 2013.10.13 172274
    공지 커뮤니티내 모든 게시판에 대한 작성원칙 (전회원 필독사항)[33+1] sevendwarf 2013.04.09 180249
    공지 [팁] 마이페이스 첫화면에서 안나오게 하기사진첨부파일[63+6] 준™ 2011.09.17 210677
    10200 모바일아직도 이 사이트 인기있나요?![2] 사랑방 남고생 2018.02.23 105
    10199 모바일어플을 깔고나서[1] 엘니 2018.02.23 82
    10198 모바일오늘의 이야기[1] 플보 2018.02.23 63
    10197 모바일자랑사진첨부파일[3+3] 낮져밤이 2018.02.22 126
    10196 연휴도 지나갔고![3+4] 가브리엘 2018.02.19 183
    10195 알로의 월요 컨텐츠 - 만알당취 2탄 (후방주의) 결과사진첨부파일[2+4] 알로 2018.02.18 294
    10194 모바일남자 선수 덕질하는 것은 눈치안봐도 되겠죠?[2] 흥부 2018.02.17 326
    10193 설날 복 받으세여~~~ 오우야 2018.02.16 83
    10192 모바일설날이에요~ㅎㅎ[1] Keserin 2018.02.16 108
    10191 성인(?) 웹툰 하나 추천드려볼까여[2+1] 그런데말야 2018.02.14 456
    10190 설연휴 계획[3+2] 미취여신 2018.02.14 192
    10189 흠....그냥 문득 궁금해져서 그러는데[2+2] 알로 2018.02.12 268
    10188 알로의 월요 컨텐츠 - 만알당취 2탄 (후방주의)사진첨부파일[8+12] 알로 2018.02.12 394
    10187 알로의 월요 컨텐츠 - 만알당취 1탄 결과사진첨부파일[3+5] 알로 2018.02.10 324
    10186 눈과 바람 꽃잎이 흩날리던 그 날[2+1] 푸른달 2018.02.10 135
    10185 모바일짜잔 ~(아 별거아닙니다 그냥 근황)[1] Keserin 2018.02.09 217
    10184 성소수자 인권포럼 미취여신 2018.02.09 129
    10183 하늘에서 허락하지 않은 사랑[3+1] 푸른달 2018.02.08 216
    10182 모바일애인이 헤어지고 친구로 지내자고 해요[5+1] Gypsophila 2018.02.08 308
    10181 대비를 해도 짜증이 몰려오는 일.[5+3] 가브리엘 2018.02.07 220
    다음 글쓰기새로고침
    조아요닷컴소개 | 홈페이지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 제휴/광고문의 | English Board | 중국독일이탈리아프랑스러시아스페인핀란드일본미국한국
    조아요닷컴의 사전 동의 없이 조아요닷컴의 정보,콘텐츠 및 등을 상업적 목적으로 무단 사용할 수 없습니다.
    조아요닷컴에 등록된 이미지와 게시물의 내용은 건전성과 공익성 그리고 재미를 최우선에 두고 있으며 그에
    적합하지 않은 콘텐츠 발견시 바로 신고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신고/문의/건의는 민원실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민원실 바로가기]
    Copyrights ⓒ 2018 zoayo.com All Rights Reserved. (Excute Time 0.9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