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성애자의 관점에서 바라본 성소수자들의 연애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미취여신 | 2019.02.27 17:13 | 조회 361 | 공감 0 | 비공감 0
    <Dating Around>
    남성 게이들 간 소개팅 속 대화에서는 '성행위 자세'에 대한 이야기가 필터링 없이 나온다. 
    '너는 섹스할 때 어떤 위치에 있냐'는 식의 대화. 
    오늘 처음 만난 이성애자들 사이에서는 볼 수 없는 종류의 대화다. 
    '카더라'에 의하면 남성 게이들은 오프라인에서나 게이 소개팅앱을 통해서 만나도 
    서로 '하고 싶다'는 게 합의되면 바로 섹스하러 고고한다던데(실제로 그런지 확인해본 바는 없다), 
    무력의 균형이 맞다보니 이런 현상이 나오지 않나 싶다.

    여성 게이들 간 대화에서도 비슷한 현상을 확인할 수 있다. 
    남성 게이들 간의 대화에서 '너는 탑이냐 바텀이냐'라는 식의 대화가 오간다면, 
    여성 게이들 사이에서도 '너는 팸이냐 부치냐'는 식의 대화가 오간다.

    더 흥미로운 건 성적 취향과 더불어서 외모로 타입을 정하고 
    '나는 이런 타입이 좋다'라는 식으로 자신의 입장을 분명히 한다는 것. 
    레즈비언으로서 '머리가 짧은 잘생긴 스타일'을 좋아하는데 당신은 거기에 해당하지 않는다'고 말하거나 
    '양성애자는 내 타입이 아니다'고 말하거나. 
    상대방을 거부하면서 그 이유를 분명히 해도 폭력을 당할 위험이 없기 때문에-혹은 공격이 들어와도 충분히 방어할 수 있기 때문에-보다 입장을 분명히 할 수 있다.

    (예를 든 것일 뿐 <Dating Around>에서는 정확히 이런 식으로 대화가 진행되지는 않는다)

    이성애자 남성으로서는 오늘 처음 만난 여성에게 자신의 성 취향을 말하기 힘들다. 
    그저 자신의 취향을 밝히는 것일 뿐인데도 여성이 위협적으로 느끼거나 
    오직 섹스 때문에 여자를 만나는 종류의 인간으로 보일 수도 있기 때문.

    여성의 입장에서도 자신의 취향을 말했다가 저쪽에서 제멋대로 해석할 위험이 있기에 조심스러워진다. 
    흔히 남성들은 섹스에 대해 떠벌리는 여성(들)이 자신과도 혼쾌히 섹스할 거라 쉽게 생각하고는 하니까. 
    "그렇게 섹스가 좋으면 나랑도 하자!", "나랑 섹스하고 싶어서 그런 말 한 거 아니었음? 지금 갑자기 왜 말이 바뀜?"

    무력의 균형이 충분히 잘 맞춰진 상태에서 연애의 거래 당사자들은 
    자신의 프로필을 모두 오픈하고 'Take it or leave it' 할 수 있다. 
    하지만 남녀 간에는 힘의 역학관계가 분명하기 때문에 동성애자들처럼 자신의 프로필을 모두 오픈하고 자신의 이익에 부합하는 것만 택할 수 없다. 
    부족한 정보를 가지고 불완전한 거래를 할 수 밖에.

    결국, 이성애자들은 서로 알아가는 데 더 많은 시간을 소모하게 된다. 
    처음부터 자신의 패를 모두 깔 수 없고, 저쪽도 마찬가지이기 때문이다. 
    또, '넌 남자니까 당연히 이럴거야'라거나 '넌 여자니까 당연히 이럴거야'라는 편견도 거래를 더 불완전하게 만든다. 
    결국 사귀어보면 남자나 여자나 다 케바케사바사니까. 
    너가 S였다니! 너가 M이었다니! 우리가 모두 M이었다니! 
    공감 비공감
    수정 삭제 목록
    10,387개(1/520페이지)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회원가입시 이메일인증 안내사진[9+1] 준™ 2016.05.20 74423
    공지 악성 스팸 봇의 광고게시에 따른 게시물 열람등급 변경 안내사진[24] sevendwarf 2015.06.08 138811
    공지 읽기권한 : 비회원 ~ / 쓰기권한 : 일병이상 ~[111] sevendwarf 2013.10.13 200169
    공지 커뮤니티내 모든 게시판에 대한 작성원칙 (전회원 필독사항)[38+1] sevendwarf 2013.04.09 207289
    공지 [팁] 마이페이스 첫화면에서 안나오게 하기사진첨부파일[67+6] 준™ 2011.09.17 238202
    10382 성소수자 군인에 대한 색출이 또 시작되었습니다.[1] 미취여신 2019.03.17 178
    10381 어머 이런 채널이 있네용♥[1] 미취여신 2019.03.17 138
    10380 거의 한 달만....[3+3] 화이트셔츠 2019.03.15 222
    10379 모바일취미라는 이름의 변명[2] 메리 2019.03.14 142
    10378 오늘 하루 잘 보내셨나요?[1] 캐롤 2019.03.14 57
    10377 모바일쿠팡 후기사진..[2] smxlskan 2019.03.14 214
    10376 모바일여러분은 어떤 앱을 쓰세요???사진첨부파일[1+1] 나도조아요 2019.03.14 204
    10375 모바일오늘도 좋은 하루 보내셨나요??사진첨부파일[1+1] 나도조아요 2019.03.12 122
    10374 모바일흥해라 옹삼촌사진첨부파일[2] 나도조아요 2019.03.12 224
    10373 요새 저는...?![4+4] 가브리엘 2019.03.10 208
    10372 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인생 진짜ㅋㅋㅋㅋㅋㅋㅋ[6+6] 미취여신 2019.03.10 252
    10371 모바일드뎌 불금사진첨부파일[3+2] 나도조아요 2019.03.08 276
    10370 모바일3월의 설레임[4+4] 메리 2019.03.07 220
    10369 모바일힘내요 힘~사진첨부파일[1] 나도조아요 2019.03.07 158
    10368 모바일요즘 미세먼지다뭐다 너무심하네요 ㅠ[4] 온주완 2019.03.06 154
    10367 모바일지하철이 좋은 이유사진첨부파일[3+2] 나도조아요 2019.03.06 382
    10366 모바일이 남자 게이 맞나여?사진첨부파일[3+1] 나도조아요 2019.03.03 805
    10365 모바일휴지통게시판은[5+5] 온주완 2019.02.28 474
    10364 모바일좋은아침입니다![2] 온주완 2019.02.28 183
    >> 이성애자의 관점에서 바라본 성소수자들의 연애[2+2] 미취여신 2019.02.27 362
    다음 글쓰기새로고침
    조아요닷컴소개 | 홈페이지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 제휴/광고문의 | English Board | 중국독일이탈리아프랑스러시아스페인핀란드일본미국한국
    조아요닷컴의 사전 동의 없이 조아요닷컴의 정보,콘텐츠 및 등을 상업적 목적으로 무단 사용할 수 없습니다.
    조아요닷컴에 등록된 이미지와 게시물의 내용은 건전성과 공익성 그리고 재미를 최우선에 두고 있으며 그에
    적합하지 않은 콘텐츠 발견시 바로 신고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신고/문의/건의는 민원실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민원실 바로가기]
    Copyrights ⓒ 2019 zoayo.com All Rights Reserved. (Excute Time 0.4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