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박장대소 키스타임? 없어지거나 희화화된 성소수자들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미취여신 | 2018.08.24 12:34 | 조회 718 | 공감 0 | 비공감 0
     야구 경기장.
    ▲  야구 경기장.
    ⓒ 박광주

    관련사진보기


    국민 스포츠 프로야구, 작년에만 약 840만 명의 관중이 야구장을 찾았다. 한때 야구장은 주로 남성 관중들이 찾는 장소였다. 그러나 근래 야구장을 찾는 이들은 다양해졌다. 야구장을 둘러보면 연인, 친구, 가족끼리 온 관중이 대부분이다. 특히 야구장은 가족단위 팬들의 나들이 장소로도 각광받고 있다. 

    많은 아이들이 부모의 손을 잡고 지역 연고 팀을 응원하는 경험을 통해 추억을 쌓는다. 더 나아가 이런 경험을 통해 사회화된다. 최근 야구 경기 욕설 논란이나 심판과의 다툼에 대해 구단이 자체 징계 내지는 협회 차원의 징계를 내리는 것도, 야구장에서 아이들이 사회의 관점과 기준에 대해 익힐 수 있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 

    야구장에서 사회화는 경기에만 있지 않다. 경기가 쉬는 시간엔 관중들을 위한 하프타임 이벤트가 가득하다. '댄스타임'이나 '경품추천' 등의 이벤트와 함께 '키스타임'도 있다. 카메라가 무작위로 커플로 온 관객을 화면에 잡으면 이들이 여러 관중 앞에서 키스하는 이벤트다.

    지난 7일 경기를 보러 어느 야구장을 찾았을 때다. 키스타임 전광판에는 세 커플이 화면에 잡혔다. 두 남녀 커플이 잡힌 이후 남자 두 명이 화면에 잡혔다. 

    "숨겨왔던 나의~" 

    경기장 일대는 폭소가 터졌다. 화면에 잡힌 두 사람은 당혹스러워했고 사회자는 둘의 키스를 종용했다. 결국엔 두 사람은 키스하지 않았고 경기는 7회 말로 넘어갔다. 비단 그 야구장에서만 있던 일일까. 

    그 지난 시즌에 기자가 직관을 갔을 때에도 남남커플을 키스타임에 잡아준 일이 있었다. 게다가 유튜브에 '키스타임'을 키워드로 검색해 보면 이 같은 남남커플의 키스타임이 다른 구장이나 다른 종목의 경기장에서도 왕왕 있는 일임을 알 수 있다.

    왜 하필 남남커플의 키스타임일까? 

    왜 남남(男男) 커플이 유독 키스타임 카메라에 잡히고 희화화되는 걸까. 여기에는 몇 가지 인식이 깔렸다. 첫 번째로는 이 공간에 동성애자가 없을 것이라는 생각이다. 동성애자의 존재를 염두에 두지 않으면, 두 남성의 키스타임은 '이상한 일'이고 '재미있는 유희 거리'가 된다. 

    만약 구단 측에서 카메라에 잡히는 관객이 성 소수자일 가능성을 고려했다면 유사 아웃팅(소수자의 성적 지향이나 성별 정체성에 대해 본인의 동의 없이 밝히는 행위) 행위를 공중에서 하지는 않았을 것이다. 또 구단 측은 이를 지켜보는 동성애자 관객의 불편함 또한 고려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두 번째로 남성은 성 의식에 둔감한 성별이라는 전제가 있는 듯하다. 동성 키스타임은 꽤나 많이 있지만 여여(女女) 커플의 키스타임은 없다. 즉 여성은 공중에서 동성과 키스를 강제하기에는 성 감수성이나 민감도가 더 높고 남성은 둔감하거나 무신경하기 때문에 괜찮다는 의식의 발현이다. 남성은 공중에서 동성과 키스해도 좀 부끄럽고 말 것이라는 생각이 저변에 깔려있다. 성별과 무관하게 개인의 성 감수성이나 민감도는 천차만별이다. 둔감한 개인은 있을지 모르나 둔감한 성별은 없다. 

    문제는 경기장에서 많은 이들, 특히 아이들이 이러한 편견을 사회화한다는 것에 있다. 희화화된 남남커플의 키스타임 장면을 경기장에서 목격한 아이들은 동성애나 성 소수자에 대해 편견을 갖게 될 수도 있다. 그들은 은연중에 '동성애자는 없는 존재', 혹은 있더라도 '우습고 이상한 존재'라고 인식하게 될 것이다. 또 동성애 성향을 가진 아이들은 스스로의 존재를 부정당하는 끔찍한 경험을 하게 된다.

    커밍아웃한 유명 방송인 홍석천 씨는 "게이는 내 친구, 내 가족일 수 있다"는 말을 한 바 있다. 이반도 일반과 다름없는 사람이며 실존하고 있다. 야구팬일 수도 있고 야구장에 올 수도 있다. 

    야구장이 야구팬 모두를 하나로 묶는 공간이 되기 위해서 성 소수자에 대한 배제와 차별을 멈추어야 할 때가 되어야 하지 않을까. 키스타임이 보여주는 의식의 벽은 야구장뿐 아니라 우리 사회 곳곳에서 넘어서야 할 장벽일 것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이러면 희화화하는게 왜 혐오야? 라고 하는 애들도 있더라구요ㅎㅎ 
    세상 씨바ㅎㅎ 
    공감 비공감
    수정 삭제 목록
    10,326개(1/517페이지)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회원가입시 이메일인증 안내사진[9+1] 준™ 2016.05.20 64659
    공지 악성 스팸 봇의 광고게시에 따른 게시물 열람등급 변경 안내사진[23] sevendwarf 2015.06.08 129473
    공지 읽기권한 : 비회원 ~ / 쓰기권한 : 일병이상 ~[109] sevendwarf 2013.10.13 190631
    공지 커뮤니티내 모든 게시판에 대한 작성원칙 (전회원 필독사항)[36+1] sevendwarf 2013.04.09 197717
    공지 [팁] 마이페이스 첫화면에서 안나오게 하기사진첨부파일[66+6] 준™ 2011.09.17 228577
    10321 빤다코.. 수어사이드스쿼드 2018.11.17 42
    10320 레벨업 하고 싶어용 ㅠㅠ 수어사이드스쿼드 2018.11.17 22
    10319 원래 남자가 좋으면..? 수어사이드스쿼드 2018.11.17 49
    10318 남자가 좋은 이유.... 수어사이드스쿼드 2018.11.17 33
    10317 게이인가? 아닌가? 모르는 친구... 수어사이드스쿼드 2018.11.17 38
    10316 [차별금지법제정연대 10. 28. 논평]사진첨부파일[1] 미취여신 2018.10.28 275
    10315 모바일끄으으응[2] 김민호 2018.10.21 474
    10314 모바일어엄청 오랜만에 생존신고사진첨부파일[3] 가모리 2018.10.19 660
    10313 어둠 속에서만 손을 잡는다 미취여신 2018.10.13 412
    10312 모바일다짐 1민7우 2018.10.13 284
    10311 모바일주변시선들 그리고 예민함[4] 메리 2018.10.05 806
    10310 학교 다니다 보면...[2] 토게반 2018.10.01 725
    10309 이야 치졸하다 진짜ㅋㅋㅋㅋㅋㅋㅋ사진첨부파일[4] 미취여신 2018.09.29 1031
    10308 제주도 퀴어축제도 위태위태 한 상황인가 보네요[2] 미취여신 2018.09.28 532
    10307 사랑이란 뭘까요? / What is love?[2] 미취여신 2018.09.28 354
    10306 같이 롤하실분![1] 호쥐 2018.09.27 320
    10305 모바일마음이란게[2+1] 가브리엘 2018.09.27 382
    10304 모바일즐거운 추석 보내세요[4] 메리 2018.09.24 463
    10303 술에 취해 쓰러지다[2] 드미트리 2018.09.20 408
    10302 이제 조아요 네이버밴드는 못들어가나용?[2+1] 강바라기 2018.09.19 570
    다음 글쓰기새로고침
    조아요닷컴소개 | 홈페이지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 제휴/광고문의 | English Board | 중국독일이탈리아프랑스러시아스페인핀란드일본미국한국
    조아요닷컴의 사전 동의 없이 조아요닷컴의 정보,콘텐츠 및 등을 상업적 목적으로 무단 사용할 수 없습니다.
    조아요닷컴에 등록된 이미지와 게시물의 내용은 건전성과 공익성 그리고 재미를 최우선에 두고 있으며 그에
    적합하지 않은 콘텐츠 발견시 바로 신고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신고/문의/건의는 민원실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민원실 바로가기]
    Copyrights ⓒ 2018 zoayo.com All Rights Reserved. (Excute Time 0.4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