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 알바 같이하는 애한테 반해버렸습니다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유토 | 2017.08.08 20:19 | 조회 542 | 공감 0 | 비공감 0

    이 글은 한 남자의 쓸데없는(?) 금사빠 글 입니다.




    이번 3월에 전역하고 바로 알바를 찾아 구했습니다.


    사실 그때는 '여자'랑 많이 친해지려고 강남에서 알바를 구했습니다.


    '여자'랑 한번 사겨보고 싶었거든요.. 내가 탈출(?)을 할 수 있을것 같기도 하고..


    그냥 나이를 먹어가니까 이것저것 궁금했습니다...


    그렇게 두달쯤 일했을까.



    같은 시간대 일하는 애 중에 새로운 남자애가 왔습니다.


    걔도 전역한지 얼마 안되고 복학전에 알바하는 거더군요.


    근데.. 와.. 개잘생긴겁니다ㅠㅠ


    음악하는 애인데 진짜 외모는


    프로듀스 101에 나가도 될만큼 준수한 놈이 왜 이런데서 알바를 할까. 싶을정도로.


    들어보니 자기도 이런데서 처음 알바한다더군요.



    근데 제가 낯을 진짜 많이 가리는데


    특히트트트특히 잘생긴 애한테 더욱더 말을 못겁니다 ㅠㅠ


    그렇게 3개월동안 말도 못놓고 거의 만나면 인사하는 수준밖에 못친해졌어요



    그러다!!!


    이번에 알바에서 회식을 하게 됬습니다.


    역시 사람들이란.. 술을 먹으니.. 미치고팔짝 뛰는군요..



    그 남자애랑 진짜 많이 친해지게 되었습니다.


    3개월만에 말도 놓았습니다.



    그리고 한 일주일동안 형 동생 거리면서 지내는데


    미친.. 걔한테 점점 빠져드는겁니다...


    회식때도 먼저 여자친구 집에 간다길래


    배신자새끼라니까


    내일 뽀뽀해준다고


    키스도해준다고 혀놀림(?) 장난아니라고


    딱봐도 그냥 하는말인데


    왜이렇게 설레는지..


    회식때 잠깐 화장실도 같이 갔는데....乃





    그런데 그 남자애가 이번주까지 하고 알바를 관두고


    저는 사정이생겨서 이번주는 4일 쉬기로해서


    오늘이 마지막 만남이었는데


    사무실에서


    "형 오늘 마지막이네. 연락할게요'



    그러는데 제가 거기서 예상한 시나리오가


    남자애랑 포옹한다 ㅡ 서로 아쉬움을 드러낸다 ㅡ 번호를 주고 받는다 ㅡ 연락한다


    였는데


    전 그냥 


    "응. 안녕"


    이러고나와서 ㅁ놈놏ㅁ넣ㅊㅁ놐


    너무아쉽네요 ㅠㅠㅠ 휴....


    어제 술을 먹어버리는바람에.. 집에갈 생각만하고....



    솔직히 진짜진짜 아쉬워요


    원랜 저도 이번달 알바 그만둘때까지 그애랑 별로 안친해질줄 알았는데


    막상 친해지니까


    아쉬운 그런거 있잖아요.



    연락할거라면서


    번호는 왜 안물어보는데.


    이것도 그냥 형식상 하는 말이었겠죠...??



    그리고 저는 어차피 건드릴 수 없는 사람(일반인)은


    별로 건드리고 싶지도 않고,


    진짜 다른 감정없이 그냥 친한 형동생으로 지내고 싶은데


    몸과 마음은 다른가 봅니다..



    어쨋든..


    이제 그 친구는 영영 볼 수 없겠쬬...ㅠㅠㅠ


    꼭 유명한 가수로 성공하려무나ㅠㅠㅠ


    휴..


    항상 이렇게 혼자만 빠져들고 이런것도 이제 지겨워요




    그럼이상...


    전역하고 오랜만에 온 유토였습니당..

    공감 비공감
    수정 삭제 목록
    10,092개(1/505페이지)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회원가입시 이메일인증 안내사진[8+1] 준™ 2016.05.20 32396
    공지 악성 스팸 봇의 광고게시에 따른 게시물 열람등급 변경 안내사진[22] sevendwarf 2015.06.08 97878
    공지 읽기권한 : 비회원 ~ / 쓰기권한 : 일병이상 ~[101] sevendwarf 2013.10.13 158491
    공지 커뮤니티내 모든 게시판에 대한 작성원칙 (전회원 필독사항)[32+1] sevendwarf 2013.04.09 167375
    공지 [팁] 마이페이스 첫화면에서 안나오게 하기사진첨부파일[63+6] 준™ 2011.09.17 197454
    10087 모바일포인트??[1] LeeAhn 2017.08.21 45
    10086 사랑을 위해 얼만큼 포기 할 수 있으세요?사진[7] 바람따라 2017.08.20 156
    10085 여름이 끝났네요[4+4] 화이트셔츠 2017.08.20 103
    10084 모바일요새[1] 움빠둠빠 2017.08.20 101
    10083 모바일요즘들어 빠져버린 사람사진첨부파일[4] 아키 2017.08.20 227
    10082 역시 좋아하는 조건엔 얼굴이 다가아닌듯[3] 해바라기 2017.08.19 214
    10081 요새 지름신이 들린 거 같습니다[6+4] 가브리엘 2017.08.18 178
    10080 커밍아웃[2] Violet레몬 2017.08.18 207
    10079 모바일이태원 바 클럽 yhyh 2017.08.17 187
    10078 모바일해외여행 가보신 분들[5+4] 상눈 2017.08.17 211
    10077 모바일꿈에서 아는 친구가 4번 나온....[4] 카페모카 2017.08.17 187
    10076 모바일일상이 짝사랑..[5] 산톡 2017.08.16 207
    10075 모바일먼가...쓸쓸해...[2] Keserin 2017.08.16 134
    10074 모바일에고고....[7] 마르티노 2017.08.14 308
    10073 왠지 마음이 뭉해.....[3] 푸른달 2017.08.14 189
    10072 모바일더 커졌으면 좋겠네요 ㅠㅠ[7] 따뜻함 2017.08.14 432
    10071 모바일궁금증[4+6] LeeAhn 2017.08.13 303
    10070 어느덧 말복도 지나고[3+3] 가브리엘 2017.08.13 173
    10069 모바일내일 드디어 놀러갑니당[5] 나님 2017.08.13 271
    10068 넷플릭스 영업글[3+1] 미취여신 2017.08.12 239
    다음 글쓰기새로고침
    조아요닷컴소개 | 홈페이지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 제휴/광고문의 | English Board | 중국독일이탈리아프랑스러시아스페인핀란드일본미국한국
    조아요닷컴의 사전 동의 없이 조아요닷컴의 정보,콘텐츠 및 등을 상업적 목적으로 무단 사용할 수 없습니다.
    조아요닷컴에 등록된 이미지와 게시물의 내용은 건전성과 공익성 그리고 재미를 최우선에 두고 있으며 그에
    적합하지 않은 콘텐츠 발견시 바로 신고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신고/문의/건의는 민원실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민원실 바로가기]
    Copyrights ⓒ 2017 zoayo.com All Rights Reserved. (Excute Time 0.3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