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너무망가져버렸어요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안이 | 2017.06.30 05:10 | 조회 1503 | 공감 0 | 비공감 0
    저는 평소에 자존감이 진짜 밑바닥이에요

    그래서 항상 무슨 행동을 하던 다 남의 시선이 신경쓰여요

    옷을 입을 때도, 머리를 자를때도, 웃을때도, 말할때도, 

    항상 저 자신보다는 남이 어떻게 볼지를 너무 신경써요

    그리고 너무너무 제 자신에 대한 애정이 없는거 같아요

    길에서 잘생긴 남자라도 마주치면 나도모르게 눈이가고, 의식해서 잘보이려 애쓰고

    그런 제 자신이 너무 싫고 웃겨요

    막상 못생긴 사람이 나 좋다는 얘길 하면 아무렇지도 않고, 관심도 없고, 오히려 싫어요

    진짜 쓰레기 외모지상주의자 인거같아요

    막상본인은 잘생긴것도 아니면서말이죠

    지금껏 살아오면서 진짜 순수한 짝사랑도 해보고, 

    이쪽 사람도 몇번 만나보고 물론 사귄적은 없지만

    제가 혼자 너무 좋아서 사귀기 전 까지 가본 사람도 있고

    배신도 당해보고, 상처도 많이 받았어요

    정말 많이...

    그래서 맨날 울기만 했어요  

    도데체 언제쯤 나한테 재대로된 사랑이란게 찾아올까

    이번생은 글른건가, 평소에 믿지도 않던 하나님을 탓하면서

    그렇게 스스로를 가뒀어요

    조아요에서도 몇몇 사람과 대화해보고, 잭디도 깔면서

    확실한 이쪽 사람을 알아가고 싶었는데

    제 자신에 대한 낮은 자존감 때문에

    직접 만나보지는 못하고 항상 그랫듯이 가까워지다가도 멀어졌죠

    그리고 진지한 만남을 생각한 사람이 없는 것 같아서 싫었어요 

    잭디 눈팅할땐 번개 쪽지 뿐이고,

    갑자기 어느날 나도모를 자신감에 사진을 올려보면

    걸어오는 대화와 인사에 어떤 대답을 해야할지 몰라 상대를 지치게 만들었어요

    도데체 나는 어떻게 해야하지, 이런 내자신이 너무 싫고 불쌍해요

    이젠 내 마음을 주는게 너무 무섭고 그렇게 누군가를 좋아하는 마음을 갖게되면 불안해져요

    마지막은 항상 슬플텐데, 어차피 안될텐데 하면서

    그러면서도 좋아하는 누군가를 만들어내요

    그래서 제 마음은 정말 항상 챗바퀴 돌듯 

    좋아하는 마음에 설레다가, 그 마음이 불안해지다가도 너무 좋아서 잊게되고

    결국 흐려진 결과에 한도끝도 없이 우울해져요

    이젠그냥 그 누구에게도 마음 주지 않고 

    내가 하고싶은거, 내 미래를 위해 해야할 일들만 해야겠다는 생각이에요

    진짜 제 자신이 너무 망가져버린게 느껴져요

    그냥 누구한테든 이런 고민 얘기 하고싶은데 할 사람이 없어서 이렇게 조아요에 글 남기네요


    공감 비공감
    수정 삭제 목록
    10,213개(1/511페이지)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회원가입시 이메일인증 안내사진[8+1] 준™ 2016.05.20 44078
    공지 악성 스팸 봇의 광고게시에 따른 게시물 열람등급 변경 안내사진[22] sevendwarf 2015.06.08 108879
    공지 읽기권한 : 비회원 ~ / 쓰기권한 : 일병이상 ~[103] sevendwarf 2013.10.13 169935
    공지 커뮤니티내 모든 게시판에 대한 작성원칙 (전회원 필독사항)[32+1] sevendwarf 2013.04.09 178121
    공지 [팁] 마이페이스 첫화면에서 안나오게 하기사진첨부파일[63+6] 준™ 2011.09.17 208385
    10208 오늘도 면접 면접 + 근래 게임 속 이슈 관련 단상[2] 가브리엘 2018.01.19 88
    10207 모바일서울 도착 구경은 내일 ㅋㅋ[1] Keserin 2018.01.18 117
    10206 일본다녀왔어여![7+5] 알케미스트 2018.01.17 184
    10205 모바일서울로 가볼까남? ㅎㅎㅎ[1] Keserin 2018.01.17 122
    10204 중독 되어 참을 수 없는 그 것[7+6] 푸른달 2018.01.16 232
    10203 어제 오늘 있었던일[4+2] 미취여신 2018.01.16 147
    10202 새해에 처음 조아요에 글 남기네요![2+3] Alo 2018.01.13 216
    10201 왜요왜~[7+4] 알케미스트 2018.01.12 377
    10200 모바일학창시절[1] 정명지 2018.01.12 245
    10199 쥬만지를 보고 왔습니당![3+3] 알케미스트 2018.01.10 199
    10198 모바일눈이에요 ㅋㅋㅋ[4+2] Keserin 2018.01.10 206
    10197 모바일무심한듯 내뱉은 한마디[2] 그런데말야 2018.01.09 195
    10196 [수정]베어 더 뮤지컬 두번째 관극 후기사진첨부파일[2+2] 미취여신 2018.01.09 182
    10195 새해 근황[3] 플보 2018.01.09 134
    10194 모바일첫 짝사랑 상대가 싸이코였슴미다...사진첨부파일[2] 꼴밥 2018.01.08 348
    10193 모바일요즘 서로 바쁜 우리둘..[2] 그런데말야 2018.01.08 145
    10192 Happy New Year &...[1] Eisenberg 2018.01.08 95
    10191 늦었지만 새해인사[2] 화이트셔츠 2018.01.07 123
    10190 사소한 고민[2] 알케미스트 2018.01.07 176
    10189 모바일네 저는 여신입니다[8+7] 미취여신 2018.01.07 356
    다음 글쓰기새로고침
    조아요닷컴소개 | 홈페이지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 제휴/광고문의 | English Board | 중국독일이탈리아프랑스러시아스페인핀란드일본미국한국
    조아요닷컴의 사전 동의 없이 조아요닷컴의 정보,콘텐츠 및 등을 상업적 목적으로 무단 사용할 수 없습니다.
    조아요닷컴에 등록된 이미지와 게시물의 내용은 건전성과 공익성 그리고 재미를 최우선에 두고 있으며 그에
    적합하지 않은 콘텐츠 발견시 바로 신고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신고/문의/건의는 민원실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민원실 바로가기]
    Copyrights ⓒ 2018 zoayo.com All Rights Reserved. (Excute Time 0.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