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성소수자-여성 희화화한 '개콘'-'코빅' 행정지도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미취여신 | 2018.06.02 21:14 | 조회 247

    성소수자-여성 희화화한 '개콘'-'코빅' 행정지도

    '개콘', 내시의 신체적 차이를 이유로 일반 남성보다 열등한 존재로 묘사
    '코빅', 여성 방청객 외모 품평

    내시의 신체적 차이를 희화화하고 여성으로 간주해 조롱한 KBS2 '개그콘서트'와 출연자는 물론 여성 방청객의 외모까지 평가 대상으로 삼은 tvN '코미디빅리그'가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서 각각 '의견제시', '권고' 제재를 받았다. (사진=각 방송 캡처)
    내시의 신체적 차이를 웃음거리로 소비한 KBS2 '개그콘서트'와 여성 방청객의 외모를 평가 대상으로 삼은 tvN '코미디빅리그'가 방송통신심의위원회의 제재를 받았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 방송심의소위원회(위원장 허미숙)는 지난달 31일 열린 회의에서 두 프로그램에 '행정지도'를 내렸다. 

    위원들은 KBS2 '개그콘서트'가 '방송심의에 관한 규정' 제21조(인권 보호) 제3항, 제30조(양성평등) 제2항 및 3항을 위반했다고 보고 전원 합의로 '의견제시'를 의결했다.

    '개그콘서트'는 4월 22일, 4월 29일, 5월 6일 내시들의 에피소드를 다루는 '내시천하' 코너에서 내시의 신체적 장애를 조롱하거나 희화화함으로써 내시를 일반 남성보다 열등한 존재로 묘사했다.

    나아가, 내시를 여성으로 간주해 외모 가꾸기나 돈 쓰기에만 관심을 두는 이미지로 그려냈다. 해당 코너는 성소수자-여성혐오가 짙어, 시청자들에게도 시대착오적이라는 비판을 받은 바 있다. 

    tvN과 XtvN에서 동시 방송되는 '코미디빅리그'는 지난 3월 4일 '오지라퍼' 코너에서 여성 방청객 외모를 평가 대상으로 삼고 외모 지상주의를 조장하는 내용을 내보냈다. 이에, 위원들은 방송심의에 관한 규정' 제30조(양성평등) 제3항을 위반했다고 판단해 '권고' 의결했다. 

    방송심의소위원회는 "비록 개그 소재라 하더라도 소수자 인권과 양성평등을 고려할 필요가 있으며, 특히 여성의 외모를 개그 소재로 삼아 외모 지상주의를 조장하는 내용이 반복될 경우에는 법정제재에 이를 수 있다"고 밝혔다.

    '개그콘서트'가 받은 '의견제시'와 '코미디빅리그'가 받은 '권고'는 방심위 제재 중 비교적 수위가 낮은 '행정지도'에 해당한다. 방송심의소위원회가 최종 의결하는 방식으로, 방송사 재허가 시 감점 요소가 되지 않는다.


    원문보기: 
    http://www.nocutnews.co.kr/news/4979249#csidx953539de164c26391060b715c32ccea 
    수정 삭제 목록
    283개(1/41페이지)
    기사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다음 글쓰기새로고침
    조아요닷컴소개 | 홈페이지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 제휴/광고문의 | English Board | 중국독일이탈리아프랑스러시아스페인핀란드일본미국한국
    조아요닷컴의 사전 동의 없이 조아요닷컴의 정보,콘텐츠 및 등을 상업적 목적으로 무단 사용할 수 없습니다.
    조아요닷컴에 등록된 이미지와 게시물의 내용은 건전성과 공익성 그리고 재미를 최우선에 두고 있으며 그에
    적합하지 않은 콘텐츠 발견시 바로 신고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신고/문의/건의는 민원실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민원실 바로가기]
    Copyrights ⓒ 2018 zoayo.com All Rights Reserved. (Excute Time 0.296)